항목별로 배기창

CEDA 토론에서 교차조사(질의, 상호질문, 신문)의 방법

CEDA 토론에서 교차조사(질의, 상호질문, 신문)의 방법 CEDA 토론의 과정 중에 교차조사라는 과정이 있습니다. 다른 말로는 질의, 상호질문 또는 반대신문 과정이라고도 합니다. 교차조사는 CEDA 방식 토론에서 가장 핵심적이며 역동적인 토론과정이기도 합니다. 상대측 입론이 끝나고 바로 교차조사가 진행되는데 상대측 입론에서 나타나는 논리적 오류를 부각시키며 상대를 공격하는 신문과정입니다. 그러므로 교차조사자는 토론을 역동적으로 이끌어 갈 수 있도록 교차조사를 진행해야 […]

1대1 토론에서 부정측 입론자의 입론서 작성 방법

1대1 토론에서 부정측 입론자의 입론서 작성 방법   부정측 입론은 긍정측과 달리 준비한 원고를 사용할 수 없습니다. 그 이유는 긍정측의 논점에 대해서 쟁점화 할 의무를 가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토론에서 긍정측과 부정측이 서론 다른 논점을 가지고 토론을 한다면 청중의 입장에서 재미없는 토론이 될 것입니다. 그래서 부정측 토론자는 토론을 역동적으로 만드는데 중요한 역할을 해여 합니다. 토론을 역동으로 만들기 […]

1대1 토론에서 긍정측 입론자의 입론서 작성 방법

1대1 토론에서 긍정측 입론자의 입론서 작성 방법   입론서는 실제로 토론에서 입론과정에 사용할 내용을 예상에서 작성합니다. 특히 긍정측 입론은 준비할 내용을 그대로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부정측 보다 유리한 측면이 있습니다. 1. 논제와 관련하여 논의의 배경이나 사안의 중요성을 제시합니다.   토론을 벌어지는 이유는 갈등이 전제된 상태입니다. 이러한 갈등이 발생하게 된 배경이나 현재의 상황이 심각하여 많은 문제점을 발생할 […]

아카데미식 토론의 종류4 (링컨-더글러스 토론)

아카데미식 토론의 종류4 (링컨-더글러스 토론) 1) 링컨-더글러스 토론이란?     이 토론은 1858년 일리노이주 상원의원 선거캠페인 중 에이브러햄 링컨과 스테픈 더글러스 사이에 있었던 노예제도에 관한 토론에 기원을 두고 있으며 양쪽에 각각 한 사람이 토론에 참가하는 방식이다. 1980년 미국 <전국토론리그>에서 채택됨으로써 미국 고교생 토론대회에서 가장 대중적인 방식이 되었다. 2) 특징  ■ 가치토론에 적합한 토론 유형이다.  ■ 일대일 토론의 […]

인문고전 원전을 읽어야 하는가?

인문고전 원전을 읽어야 하는가?   원전을 읽는다는 것은 언어의 수준이 다른 천재들과의 소통을 하는 것이기에 어려운 일이다. 물론 개념을 파악하고 내공이 쌓여 있는 사람이라면 어렵지 않게 읽을 수 있다. 하지만 대부분의 초등학생이나 중고등학생들에게 원전 읽기는 어려운 독서 활동이다. 초등학생에게 원전을 던져주고 읽으라고 하면 이해할 수 있는 학생이 얼마나 될까? 2007년 주니어 김영사에서 서울대 선정 인문고전 […]

인문학 열풍을 바라보며

인문학 열풍을 바라보며 몇 년 전부터 우리사회에 인문학 읽기 열풍이 불고 있다. 일반인은 물론이고 중·고등학교 학생과 심지어 초등학생들도 인문학 읽기에 빠져있다. 대형 서점의 인문학 코너에 신간 평대에는 매일 출간되는 인문학 책들이 즐비하다. 서점은 인문학에 대한 관심이 많다는 것을 증명해주는 장소이기도 하다. 인문학의 열풍의 진원지는 작가 이지성에 의해 시작되었다. 이지성은 2005년 ‘성공하는 아이에게는 미래형 커리큘럼이 있다’라는 […]

인문고전이란 무엇인가

인문고전이란 무엇인가? 먼저 ‘인문(人文)’이란 무엇인지 알아보자. 인문은 사전적 정의로는 ‘인류의 문화’를 뜻한다. 그렇다면 인문학[人文學, humanities] 은 어떤 학문인가? 인문학은 주로 인간과 관련된 근원적인 문제나 사상, 문화 등을 중심적으로 연구하는 학문을 말한다. 우리가 문·사·철이라고 부르는 문학, 역사, 철학을 지칭하기도 한다. 최근에는 자연과학(自然科學, natural science)의 상대적인 개념으로 인문과학이라고 불러지고 있다. 그렇다면 고전은 무엇인가? 고전은 말 그대로 오래된 […]

말빨이 세지고 토론 잘하는 방법을 알고 싶다면 논리의 오류론을 배워보자.

말빨이 세지고 토론 잘하는 방법을 알고 싶다면 논리의 오류론을 배워보자. 말빨이 세지고 싶다면 논리적 오류로 찌르고 논리적 오류로 막아라. 토론을 잘하고 싶다면 논리적 오류를 정복하라. 우리나라 사람은 서양인에 비하면 논쟁하는데 익숙하지 않은 편이다. 미국이나 유럽의 학교에서는 어릴 때부터 토론술을 배우고 있다. 그래서 서양인들은 대화를 할 때 우리나라 사람보다는 논리적으로 대화를 한다. 우리나라는 입시위주의 교육환경과 상하 […]

비판적 사고와 논리학을 공부하기 위해서는 어떤 책을 선택해야 할까

토론과 논리적 글쓰기를 잘하려면 비판적 사고와 논리학을 배워야 한다. 시중에 나와 있는 비판적사고와 논리학 책들이 워낙 많아 어떤 책을 가지고 공부를 해야 할까라는 고민을 하게 된다. 모두 구입하자니 비용도 만만치 않고 어떤 책이 자신이 공부하려는 목적에 잘 맞는지 선택하는데도 어려움이 많다. 도서를 추천해야 하는 관계로 오해의 소지도 있을 수 있으나 주관적인 견해이므로 참고만 하고 결정하는 […]

,

아카데미식 토론의 종류3 (칼포퍼 토론)

아카데미식 토론의 종류3 (칼포퍼 토론) 1) 칼 포퍼 토론방식이란?      칼 포퍼식 토론은, 인간의 지식은 항상 오류일 가능성이 있기 때문에 합리적 비판이 필요하며, 모든 지식은‘추측과 반박’을 통해 발전한다는 칼 포퍼의 사상을 열린사회연구소(open society institute)와 소로스재단 네트워크가 1994년 공동작업을 통해 형식화시킨 토론이다.      당신이 옳을 수도 있고 내가 틀릴 수도 있다. 다만 서로 힘을 모으면 우리는 진리에 더욱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