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카데미식 토론의 종류4 (링컨-더글러스 토론)

아카데미식 토론의 종류4 (링컨-더글러스 토론)

1) 링컨-더글러스 토론이란?

    이 토론은 1858년 일리노이주 상원의원 선거캠페인 중 에이브러햄 링컨과 스테픈 더글러스 사이에 있었던 노예제도에 관한 토론에 기원을 두고 있으며 양쪽에 각각 한 사람이 토론에 참가하는 방식이다. 1980년 미국 <전국토론리그>에서 채택됨으로써 미국 고교생 토론대회에서 가장 대중적인 방식이 되었다.

2) 특징

 ■ 가치토론에 적합한 토론 유형이다.

 ■ 일대일 토론의 형식을 취하고 있어 주장과 반박의 부담이 한 사람에게 집중된다.

3) 링컨-더글러스 토론의 진행순서

 (1) 참여인원

    찬성측, 반대측 각 1명

 (2) 운영시간

    총 32분

 (3) 진행순서

   ① 찬성측 입론              6분

   ② 반대측 교차질문          3분

   ③ 반대측 입론              7분

   ④ 찬성측 교차질문          3분

   ⑤ 찬성측 반박              4분

   ⑥ 반대측 반박              6분

   ⑦ 찬성측 반박              3분

4) 링컨-더글러스 토론과 CEDA 토론의 비교

 (1) 비슷한 점

  ■ 찬성측 토론자가 처음과 마지막 순서를 차지한다.

  ■ 반대측 토론자의 발언기회가 중앙에 집중된 경향이 있다.

  ■ 총 발언 시간은 똑같다.

  ■ 반박에서 새로운 주장을 할 수 없다.

 (2) 다른 점

  ■ 토론의 부담이 한 명에게 지워지므로 역할분담이 없다.

  ■ 준비시간이나 숙의시간이 없다.

  ■ 반대측은 입론에서 1분, 찬성측은 반박에서 1분을 더 배정받는다.

0 대답

답글 남기기

토론에 참여하고 싶습니까?
기꺼이 공헌하십시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